미가힐링센터에 오신 여러분 환영합니다.

묵시, 계시
묵시, 계시 2010년 부터 2008년도 부터 2009년도 까지 2003년도 부터 2007년도 까지 1999년도 부터 2002년도 까지
예언가의행로
미가힐링센터  >  묵시, 계시  >  묵시, 계시
묵시받은날 : 2012-08-19 
시          간 : 10:40 
장          소 : 유성구 탑립동 6F 
음          성 : 음성화일을 준비중입니다.

2012.08.19 10:40 탑립동 6f


♬주님여 이손을 꼭 잡고 가소서 약하고 피곤한 이 몸을 ~♬

~

우리는 다시 한 번 하나님 앞에 우리에게 맡겨진 것이 무엇인가 생각하면서 내 자신을 돌아보는 기회가 되기를 바랍니다. 우리는 자기 결단(決斷)이 부족한 사람이 너무 많습니다. 그 결단하게 함도 끊게 함도 하나님이 성령이 그 안에 들어가야 되는데 보고 듣고 체험한 것은 많고 많은 것을 보았지만 내 안에 성령(聖靈)이 주관(主管)하지 않으면 그것을 뼈저리게 느끼고 깨닫지 못합니다. 죽을 병이 걸렸어도 내 안에 성령이 들어간다면 예수님이 내 안에 자리 잡는다면 왜 못 이기겠습니까? 자기가 감당하지 못해서 이 땅에 누려야 될 생명을 누리지 못한다면 마지막까지 가야될 내 아내 내 남편을 보지 못하고 주위에 이런 좋은 세상을 보지 못한다면 누구의 책임입니까. 서로 기도해 주지 못한 책임과 각자 자기 책임입니다. 자기 책임을 회피하고 무시하는 죄를 짓지 말기를 바랍니다. 자기가 누려야 될 그 복을 자기를 다스리지 못해서 자기 자신을 절망(絶望)하는 죄를 짓지 말라. 자기 자신을 땅바닥에 떨어뜨리고 내동댕이치는 죄를 짓지 말라. 우리는 결단하면 할 수 있습니다.

이 손을 꼭 잡고 하나님의 손만 꼭 잡고 주님의 손을 꼭 잡고 간다면 말씀의 손을 꼭 잡고 간다면 하나님은 불쌍해서라도 그 음성 듣지 않겠습니까? 자신이 놓아버리면 = 아무도 못합니다. 온 땅이여 일어나 깨어 들어라. 이제는 모든 영혼들이 하나님을 믿으니 내가 그 영안에 들어와 성령을 체험한 그 체험으로 말미암아 하나님의 살아계심을 증거하며 내 자녀 후손 후손들에게 하나님의 믿음의 유산을 남겨서 이 나라가 복 받고 세상이 복 받고 내 가정이 복 받고 내 사업이 복 받고 내 자녀들이 축복받는 역사가 일어날 수 있도록 각자가 우리는 깨어 일어나 뛰고 걷고 ... 우리 인간이 하는 것 같지만 하나님이 하십니다. "내가 너를 도와준다. 내가 너를 도와주니 오늘의 일을 이루고 내일의 일을 이루고 이 땅을 빛낼 수 있는 일들로 이루어간다" 그거 믿음 하나로 우리는 오늘도 살아갑니다.


※ 위 묵시의 해설 - 아직 불혹에 이르지 않는 청년이 불치의 병에 걸려 절망하고 가출했을 때에 안타까운 마음으로 "절망하지 말라" "자신을 내동댕이 치지말라" "살아남아 자녀들에게 믿음의 유산을 남겨주라" 눈물로 권면하신 메시지이다. 

독일의 철학자 키에르커고르는 '절망은 죽음에 이르는 질병'이라 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묵시받은날
896 2010- ★ 온 세상을 뒤엎는 센터, 미래의 교회 2012-12-29 
895 2010- ★ 心志가 굳은 자들을 세워 개혁하라 2012-12-23 
894 2010- 2가지 위기가 지나갔느니라 2012-12-12 
893 2010- 대선 TV 토론 후 여론 2012-12-04 
892 2010- 북의 협박에 급락한 文의 지지율 2012-12-01 
891 2002-1999 성령의 역사를 믿으라 2002-12-27 
890 2002-1999 잠시 꼬여있는 것 같지만 2002-12-25 
889 2010- 동역으로 만난 인물들 2012-10-12 
888 2010- 비상사태 (비공개) 2012-09-29 
887 2010- 한.미 간에 준비된 인물, 신호범 상원의원 imagefile 2012-09-14 
886 2010- 과학 속에 오신 하나님 2012-08-25 
885 2010- 영혼과 돈을 착취한 악의 재단 2012-09-07 
884 2010- "나라에 큰 역사가 일어날 것이예요" 전흥상 목사 imagefile 2012-08-30 
» 2010- 절망하는 죄 2012-08-19 
882 2010- ★ 자연만물의 오묘한 설계를 보아라 2012-08-07 
881 2010- ★ 노종의 부탁을 외면하지 말라 (대성학원재단) imagefile 2012-07-31 
880 2010- ★ 나눠주며 봉사하라 imagefile 2012-07-29 
879 2010- ★어쩌다 그 인물이 세워지면 2012-07-15 
878 2002-1999 책을 쓰는 일에 돕는 자녀들이 되라 2002-01-05 
877 2002-1999 물질도 사람도 준비되어 있음을 믿으라 2002-01-03 

대전 유성구 덕명동 191-6   Tel : 010-4611-1608   E-mail : micah60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