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가힐링센터에 오신 여러분 환영합니다.

묵시, 계시
묵시, 계시 2010년 부터 2008년도 부터 2009년도 까지 2003년도 부터 2007년도 까지 1999년도 부터 2002년도 까지
예언가의행로
미가힐링센터  >  묵시, 계시  >  묵시, 계시
묵시받은날 : 2001-04-04 
시          간 : 06:00 
장          소 : 진주시 정촌면 예하리 
음          성 : 음성화일을 준비중입니다.

  2001.04.04. 06:00 진주

 -하나님의 뜻을 거역하지 말라. 어찌 전하라 하는 내용을 변개하느냐?
지금까지 죽기까지 각오한 희생이 다짐되어진 희생의 제물이라 하였건만 어찌하여 주님이 주시고자한 그 말씀을 거역하고 있느냐. 주님께서 하시고자 하는 말씀을 주님께서 주신 그 명령의 뜻을 어찌하여 거역하느냐? 어찌하여 주님이 주시고자 하는 것을 그리도 두려워하느냐? 생각과 말로는 내가 죽었사오니 주의 뜻대로 하시옵소서 하지만 그 상황이 바뀌었을 때는 도망가려하는 것이 인간의 모습이라 하였건만 어찌 그리도 하나님의 뜻을 거역하느냐? 담대하며 두려워하지 않으며 주님의 뜻을 온전히 전할 수 있는 주님의 종인 줄 알았건만 어찌하여 주님 앞에 주저하느냐? 우리 주님께서 하시고자 하는 뜻이 무엇이며 바로 전하고자 하는 것이 무엇이냐.

어찌하여 세상의 모든 것을 두려워하며 민심을 두려워하며 하나님 앞에 전하라고 한 뜻이 잘못 전해지면 그것이 하나님이 하시고자 하는 일이냐? 먼저는 어느 누구와 세상의 바로 전하라고 한 것을 바로 전하지 못한 종들과 무슨 다름이 있으랴. 바로 전하며 바로 알게 하며 바로 하라고 한 뜻을 어찌하여 가면 갈수록 주님 앞에 더욱 담대하며 두려워하지 아니하며 주님의 뜻을 온전히 전해야 될 터인데 어찌하여 세상의 사람의 비위를 맞추려 하느냐? 우리 주님이 기뻐하지 않나니 아무리 담대하게 주님 앞에 모든 것을 한다 하였지만 참으로....


(렘32:6) 예레미야가 가로되 여호와의 말씀이 내게 임하였느니라 이르시기를
(렘26:8) 예레미야가 여호와께서 명하신 말씀을 모든 백성에게 고하기를 마치매 제사장들과 선지자들과 모든 백성이 그를 붙잡고 이르되 네가 반드시 죽으리라

 
-용서하소서. 무엇이 잘못되었나이까?

어떤 상황 속에서는 주저하는 것이 인간의 모습인 것을 다시 한번 발견하게 하셨사오니 아버지여 바로 전할 수 있도록 더욱 담대하게 걸어갈 수 있도록 사람을 두려워하지 않게 하시고 하나님을 두려워 섬길 수 있는 종들로 삼아 주시기를 원합니다. 어떠한 방법으로 어떻게 정리해야 되겠나이까? 바르게 인도하여 주셔서 바르게 정리할 수 있도록 함께하여 주셔서 주님이 주신 뜻이 헛되이 돌아가지 않도록 하시고 우리 인간의 잘못으로 말미암아 하나님의 일을 그르칠까 두렵사오니 도와주시옵소서. 무슨 뜻입니까 무엇이 잘못되었나이까? 역사해 주시옵소서.


 -비굴하여 하나님보다 더 두려워하는 것이 우상을 섬기는 것이 아니냐?

어찌하여 주님의 뜻을 중단하고 있느냐? 어찌하여 그리도 두렵더냐? 세상의 말이 그리도 두렵더냐? 사람의 말이 그리도 두렵더냐? .....죽기까지 한 그 각오가 어찌 죽은 자로서 자세가 될 수 있으랴! 아직도 할 바를 알지 못하며 갈 길을 바로 가지 못하니 우리 주님이 우리에게 제일...아직도 내 자신의 우상(偶像)이 되어지는 것을 버리지 못하고 있구나. 어찌하여 주님이 지금까지 ..

나의 우상이 무엇인지 다시 한번 발견케 하시고 하나님의 은혜를 가지고 더욱 정리할 수 있도록 도와주셔서 .....

 

(잠29:25) 사람을 두려워하면 올무에 걸리게 되거니와 여호와를 의지하는 자는 안전하리라 26 주권자에게 은혜를 구하는 자가 많으나 사람의 일의 작정은 여호와께로 말미암느니라
(시106:36) 우상(偶像)들을 섬기므로 그것이 저희에게 올무가 되었도다

 

 ※ 위 묵시의 해설 - 인터넷에 공개한 내용을 대폭 수정삭제한 후에 책망하심. 사람들에게 (특히 대통령에게) 상처가 되지 않도록 수정하고자 하였으나 다음과 같이 이를 허용치 않으심으로 급히 원상회복하였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묵시받은날
828 2010- 기술도둑 인재도둑 2012-03-10 
827 2010- 상급 책임자를 무시하는 죄 2012-02-19 
826 2002-1999 나라와 세계 개혁의 뜻을 알지 못했나이다 2001-04-12 
825 2002-1999 하나님의 영광을 위한 병임을 믿으라 2001-04-10 
824 2002-1999 ★ 영감의 책을 쓰고 죽은들 무슨 여한이 있느냐 2001-04-06 
823 2002-1999 크고 귀한 보화를 주었건만 2001-04-07 
822 2010- 탐욕자들이 많고 희생하는 애국자가 없기에 2012-02-05 
821 2002-1999 바보 같은 일을 하는 것 같으나 2001-04-06 
» 2002-1999 하나님보다 더 두려워하는 것이 우상이 아니냐 2001-04-04 
819 2010- 참신하며 경험많은 살림꾼을 세우소서 2012-01-29 
818 2002-1999 비난을 인내하며 영적 싸움에서 승리하라 2001-03-24 
817 2002-1999 진짜가 외면 당하는 이 세상을 어찌합니까 2001-03-22 
816 2002-1999 ★ 정의와 사랑으로 이끌어 가신다 2001-09-28 
815 2002-1999 가까운 사람들이 이해하지 못하니 어찌 합니까 2001-03-20 
814 2002-1999 들어도 보아도 쓰지 못하는 언론인들을 깨우소서 2001-03-07 
813 2002-1999 하나님의 도구일 뿐이니 자기를 드러내지 말라 2001-03-07 
812 2002-1999 ★ '책을 쓰러 왔다'하고 너희의 신분을 밝히지 말라 2001-03-05 
811 2010- 우상숭배 단절하고 믿음의 유산을 2012-01-23 
810 2010- 북에서 벌어지는 정변(政變) 2012-01-22 
809 2002-1999 세월낭비하고 과실 맺지 못함이 영혼의 도둑질 2001-02-26 

대전 유성구 덕명동 191-6   Tel : 010-4611-1608   E-mail : micah60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