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가힐링센터에 오신 여러분 환영합니다.

묵시, 계시
묵시, 계시 2010년 부터 2008년도 부터 2009년도 까지 2003년도 부터 2007년도 까지 1999년도 부터 2002년도 까지
예언가의행로
미가힐링센터  >  묵시, 계시  >  묵시, 계시
묵시받은날 : 2001-03-07 
시          간 : 19:00 
장          소 : 진주시 정촌면 예하리 199 -2 
음          성 : 음성화일을 준비중입니다.

 

2001. 03.07 19:00 진주시 정촌면

 

  -성령께서 귀를 열어 주소서

정치개혁과 종교개혁이 되지 아니하고는 영원히 구제받을 수 없다고 하셨사온데 그 뜻을 분명히 전했사온데 그 뜻을 바로 분별할 수 있으며 바로 알아들을 수 있는 귀가 열려지기를 원하며 하나님의 성령이 하시는 그 말씀을 들을지어다 그 말씀이 헛되지 않게 하시고 성령이 하시는 말씀을 온전히 들을 수 있는 귀와 눈을 열어 주셔서 우리가 60년대 70년대는 하나님의 성령이 역사하시는 그 역사 속에서 진정 이 나라가 부흥하며 발전했나이다. 한데 성령의 역사를 훼방함으로 말미암아 오늘에 이러한 어려운 처지에 있는 것을 알 수 있도록 주의 종들의 마음을 움직여 주시고 모든 성도들의 마음을 움직여 주셔서 이제는 성령의 시대요 앞으로 다가올 시대는 하나님이 역사하지 아니하고 하나님이 함께하시지 아니하고 성령이 역사하지 아니하고는 죽을 수밖에 없는 이 나라를 어찌 주님 보고만 계시려나이까? 그 마음을 움직여 주셔서 하나님이 하시고자 하는 일을 온전히 전할 수 있도록 도와주시고....

 

  -들어도 보아도 쓰지 못하는 언론인들을 깨우소서

모든 언론들을 기억하소서. 바르게 전해야 될 언론들도 어찌하여 주님 앞에 세상 앞에 그렇게 두려워할 수 있으랴. 잘되고 잘못된 일을 구분하여 바로 전할 수 있으며 바로 쓸 수 있으며 바로 전할 수 있는 것이 주님이 세워 주신 기자들이며 언론들이 아니겠나이까? 한데 어찌하여 들어도 보아도 그것을 바로 하지 못함은 자기 자신이 생명 다하기까지 그 일을 감당해야 될 터인데 그러한 다짐이 없으며 그러한 각오가 없기에 모든 것을 보고만 있는 것이 아니겠나이까?

모든 기자들과 모든 언론들을 우리 주님이 붙들어 주시고 마음을 주관하여 주셔서 진정 주님이 원하시는 속에 끼일 수 있는 기자들이 속히 많이 나올 수 있도록 도와주셔서 이 일을 바로 볼 수 있으며 하나님이 하셨다는 것으로 그치는 것이 아니라 이 일을 하나님이 하셨고 하나님이 간섭하시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는 자들이 많이 나올 수 있도록 도와주소서. 불타는 마음을 가지고 이 나라를 건져낼 수 있는 국민들이 되게 하소서. 깨어라 일어나라 주님의 빛을 발하라. 주님께서 원하시는 빛이 무엇이겠나이까? 그 마음에 불타는 마음이 없이 주님이 성령이 역사하시는 일을 감당할 수 있겠나이까? 불타는 마음을 주시고 일할 수 있는 마음을 주시고 세상에 빛을 발할 수 있는 힘을 주셔서 ....

(은혜원의 기도 동역자들을 위한 기도...중략)

 

(사26:19) 주의 죽은 자들은 살아나고 우리의 시체들은 일어나리이다 티끌에 거하는 자들아 너희는 깨어 노래하라 주의 이슬은 빛난 이슬이니 땅이 죽은 자를 내어놓으리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묵시받은날
816 2002-1999 ★ 정의와 사랑으로 이끌어 가신다 2001-09-28 
815 2002-1999 가까운 사람들이 이해하지 못하니 어찌 합니까 2001-03-20 
» 2002-1999 들어도 보아도 쓰지 못하는 언론인들을 깨우소서 2001-03-07 
813 2002-1999 하나님의 도구일 뿐이니 자기를 드러내지 말라 2001-03-07 
812 2002-1999 ★ '책을 쓰러 왔다'하고 너희의 신분을 밝히지 말라 2001-03-05 
811 2010- 우상숭배 단절하고 믿음의 유산을 2012-01-23 
810 2010- 북에서 벌어지는 정변(政變) 2012-01-22 
809 2002-1999 세월낭비하고 과실 맺지 못함이 영혼의 도둑질 2001-02-26 
808 2002-1999 귀가 어두운 목자에게 2001-02-23 
807 2002-1999 하나님이 하신 일이니 우리는 모릅니다 2001-02-23 
806 2002-1999 주님이 뜻하신 목적을 속히 이루소서 2001-02-22 
805 2002-1999 두 번째 인터넷에 띄우고 이곳을 떠나라 2001-02-22 
804 2002-1999 예비된 곳으로 또 옮겨주리라 2001-02-16 
803 2002-1999 이 외침을 모든 사람이 듣게 하소서 2001-02-16 
802 2002-1999 지혜를 주기 위한 고통이니 인내하라 2001-02-13 
801 2002-1999 너희를 도울 자가 나타나리니 준비 하라 2001-02-12 
800 2002-1999 기록하고 정리하여 내일을 준비하라 2001-02-11 
799 2010- ★ 후대에 남길 책자를 이렇게 편집하라 2012-01-05 
798 2002-1999 * 가정을 책임져 주리라 2001-02-10 
797 2002-1999 희생의 각오없이 서원하는 자들 2001-02-07 

대전 유성구 덕명동 191-6   Tel : 010-4611-1608   E-mail : micah60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