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가힐링센터에 오신 여러분 환영합니다.

묵시, 계시
묵시, 계시 2010년 부터 2008년도 부터 2009년도 까지 2003년도 부터 2007년도 까지 1999년도 부터 2002년도 까지
예언가의행로
미가힐링센터  >  묵시, 계시  >  묵시, 계시
묵시받은날 : 2001-02-11 
시          간 : 05:00 
장          소 : 여수시 중흥동 두암리 
음          성 : 음성화일을 준비중입니다.

 

  2001.02.11 05:30 여수

 
-기록하고 정리하여 내일을 준비하라
만세 전부터 선택하여 만천하에 쓰시고자 준비한 귀한 여종아!
너의 생명 다하여 하나님의 일을 하다가 생명 거두어 간들 무엇이 아까울 수 있으랴. 두려워하지 말고 내일을 염려하지 말며, 오늘에 최선을 다하라. 기록하며 기록하며 준비하라. 내일에 다가오는 일을 준비하지 않고 어찌 답변하려 하느냐.

 
-준비하는 학생이 공부를 잘하는 것이 아니냐?
공부를 잘하는 학생이 항상 준비하는 것처럼 공부를 하지 않고는 자기의 일을 잘할 수 없다는 것은 세상의 일이나 하늘의 이치가 똑같으니라. 하나님 앞에 맡긴다지만 무작정 맡긴다는 것이 아니라, 기록하고 정리하여 내일을 준비하는 자녀들이 되기를 원하노라. 지금은 잠잠할 때요 지금은 묵묵히 준비할 때요....

  위 묵시의 해설 - 사건과 사실이 있더라도 기록이 없다면 후대에 전해지지 않고 존재하지 않음과 같다. 인류가 다른 동물과 달리 역사의 진보를 이룬 것은 언어 글자를 가지고 정보를 축적 전달할 수 있다는 점에 있다. 이스라엘 수백만명이 애급에서 가나안까지 인도받았던 역사가 기록으로 남지 않았다면 그러한 사실조차 인정받지 못했을 것이다. 오늘날까지 인류역사상 출애급의 이동 사건보다 더 큰 유산은 모세오경의 기록 이었다해도 과언이 아니다. 우리는 이 당시까지 기록하는 일보다 우리 사역이 어떻게 전개되어 어떻게 생활할 것인가 관심이 있었던 때에 기록하고 정리하는 일의 중요성을 일깨워 주셨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묵시받은날
809 2002-1999 세월낭비하고 과실 맺지 못함이 영혼의 도둑질 2001-02-26 
808 2002-1999 귀가 어두운 목자에게 2001-02-23 
807 2002-1999 하나님이 하신 일이니 우리는 모릅니다 2001-02-23 
806 2002-1999 주님이 뜻하신 목적을 속히 이루소서 2001-02-22 
805 2002-1999 두 번째 인터넷에 띄우고 이곳을 떠나라 2001-02-22 
804 2002-1999 예비된 곳으로 또 옮겨주리라 2001-02-16 
803 2002-1999 이 외침을 모든 사람이 듣게 하소서 2001-02-16 
802 2002-1999 지혜를 주기 위한 고통이니 인내하라 2001-02-13 
801 2002-1999 너희를 도울 자가 나타나리니 준비 하라 2001-02-12 
» 2002-1999 기록하고 정리하여 내일을 준비하라 2001-02-11 
799 2010- ★ 후대에 남길 책자를 이렇게 편집하라 2012-01-05 
798 2002-1999 * 가정을 책임져 주리라 2001-02-10 
797 2002-1999 희생의 각오없이 서원하는 자들 2001-02-07 
796 2002-1999 면류관이 있으리니 힘껏 달리라 2001-02-05 
795 2002-1999 어찌 저희를 이곳 여수로 인도하셨나이까 2001-02-04 
794 2002-1999 귀국하여 맡겨진 사명을 감당하라 2001-02-02 
793 2002-1999 마음을 비워야 하나님이 원하시는 일을 할 것이 아니냐? 2001-02-02 
792 2002-1999 좁은 생각에 묶인 미련한 종들아 ! 2001-02-01 
791 2002-1999 인간의 생각은 주님의 깊은 계획을 헤아리지 못한다 2001-01-25 
790 2002-1999 한국의 정치개혁과 종교개혁을 위한 기도 2001-01-21 

대전 유성구 덕명동 191-6   Tel : 010-4611-1608   E-mail : micah60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