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가힐링센터에 오신 여러분 환영합니다.

묵시, 계시
묵시, 계시 2010년 부터 2008년도 부터 2009년도 까지 2003년도 부터 2007년도 까지 1999년도 부터 2002년도 까지
예언가의행로
미가힐링센터  >  묵시, 계시  >  묵시, 계시
묵시받은날 : 2005-11-03 
시          간 : 15:00 
장          소 : 충북 옥천군 동이면 
음          성 : 음성화일을 준비중입니다.

This is Korean prophetess O S Kim's message about 'Seek His Will'. The divine voice of the Lord  God came to Kim as follows on Nov 3, 2005.

 

2005.11.03 15:00 (4) 옥천 사무실

 

 -하늘의 뜻을 이루기를 위해 피토하며 애통해 보았느냐?
주의 그 뜻이 하늘에서 이루어진 것처럼 땅에서도 이루어진다는 뜻이 무엇인줄 아느냐? 우리는 쉽게 하나님의 그 일이 하늘에서 이루어진 것처럼 땅에서 이루어진다고 하지만 그 어마어마한 그러한 목적의 뜻을 바로 해석(解釋)하지 못하면 쉽게 하나님의 그 말씀을 왜곡(歪曲)되이 전하여 누구나 쉽게 하나님의 뜻이 하늘에서 이루어진 것처럼 그냥 쉽게 가는 것인 줄 알지만 하나님의 뜻이 하늘에서 이루어진 것처럼 세상에서 이루어진다는 뜻이 얼마나도 우리가 하나님 앞에 참으로 진실된 하나님의 도구로 말씀대로 순종(順從)하며 사는 자들인 줄 아느냐? 쉽게 하늘에서 이루어진 것처럼 땅에서도 이루어지는 것이 아니라 내 자신이 피를 토하는 아픔과 애통(哀慟)하는 자세로 주님 앞에 드려지며 하나님의 도구가 된다는 것이 참으로 하나님 앞에 쓰임 받는다는 뜻이 내 것을 포기(抛棄)하지 아니하고 내 것을 채우기 위한 하나님의 도구가 된다면 그것은 생명을 다하기까지 내 자신을 드리는 것이 아니라 나의 욕망(慾望)을 채우는 탐욕일 뿐이라. 탐욕(貪慾)에 입각한 사람의 도구가 되지 말며 하나님 앞에 나의 모든 것을 버리며 진정 하나님의 그 뜻을 발견하며 하나님 앞에 더욱더 쓰임 받는 도구들이 되기를 원하노라! 하나님의 사람으로 인(印)치심을 받았다는 말을 쉽게 말로 하지만 우리가 진정 하나님 앞에 인(印)치심을 받은 성령의 사람이 되었는지 네 자신을 먼저 바라보아라! 하나님의 크고 크신 은혜 위에 많은 사랑을 받았지만 우리는 하나님의 높고 높으신 뜻을 우리에게 알게 하며 우리에게 받았다고 자부하지만 우리는 하나님의 그 사랑을 빙자하여 하나님의 뜻을 빙자(憑藉)하여 얼마나 많은 영혼들을 아프게 했더냐. 참으로 우리가 믿지 아니한 자를 구원시킨다는 것은 내 자신이 완전히 죽어져 그 영혼을 구원시키기까지 내가 생명 다하기까지 한 영혼 영혼을 구원해야 될 터인데 각자에게 자기에게 맡겨진 그 영혼(靈魂)을 관리하지 못하며 어찌 하나님의 사람이며 믿음의 사람이며 주님의 길로 인도(引導)할 수 있으랴. 먼저는 주님 앞에 나에게 맡겨진 영혼 한사람 한사람을 더욱더 관리할 수 있는 관리자가 되기 원하지만 우리는 하나님의 뜻이라고 하면서 모든 가정을 포기(抛棄)하며 내 남편을 포기하며 내 자녀를 포기하며 내게 맡겨진 모든 것을 포기하며 ‘하나님의 뜻’이라고 하면서 사는 자들이 진정 내 자신을 하나님 앞에 드려진 자들인지 다시 한번 생각해 보아라! 많고 많은 사람 중에 하나님 앞에 쓰임 받는 종도 있지만 내 잘못을 잘못으로 인정하지 아니하고 모든 것을 ‘하나님의 뜻’으로 합리화(合理化)하여 많은 영혼들을 죽이는 그러한 일은 우리 주님께 합당치 아니하나니, 참으로 우리가 잘못된 것을 잘못되었다고 회개(悔改)하며 기도하며 하나님의 뜻을 올바로 전하기 위해서 애쓰는 모습이 더 필요하니라. 모든 것을 하나님의 뜻에 합리화(合理化)시켜서 하나님을 욕(辱)되게 하지 말라! ‘내 잘못은 내 잘못’으로 인정(認定)하며 회개(悔改)하라! 몸부림치는 아픔 안에 네 죄를 회개한다고 하였지만 진정한 회개(悔改)가 무엇인줄 아느냐? 아무리 겉으로 울부짖고 회개하며 통곡하고 있는 것 같지만 속에서는 온전한 회개와 용서(容恕)가 없는 회개(悔改)와 용서는 내게 더욱더 욕되게 할 뿐이라.

 

 

주의 그 말씀 가운데 역사하시는 그 말씀위에 참으로 주님이 주시고자 하는 토대위에 하나님께서 원하시는 부분을 통찰(通察)할 수 있는 그 통찰력이 무엇인 줄 아느냐? 내가 참으로 이 땅위에 내게 주신 그 은혜와 그 사랑과 재능(才能)과 재질(才質)이 무엇인 줄 아느냐? 우리에게 가진 성품 속에서 내 자신을 체질화(體質化) 시킨다는 것은 성령으로 말미암지 아니하고는 하나님의 말씀으로 말미암지 아니하고는 거듭날 수가 없느니라. 거듭난 상황 속에서 나를 다시금 성화(聖化)시킨다는 것은 내 자신이 다시 한번 죽는다는 그 연습 속에서 하나님의 그 나라에 가기까지 내 자신을 죽이는 그 연습 속에서 죽은 자는 말이 없다고 하였지만 우리는 어떠한 말속에서도 조금도 ‘잘못되었다’고 하는 것을 듣기 싫어하는 것이 우리 인간의 본성이지만, 하나님 앞에 죽은 자는 내가 어떻게 드려지든 간에 거기에는 답이 없느니라. 사랑하고 사랑하는 나의 딸아! 온전한 하나님의 사람으로 더욱더 거듭난 사람이 되기를 원하며 하나님 앞에 쓰임 받는 나의 도구가 되기를 원하노라! 이 땅위에 많고 많은 사람 중에 하나님의 희생의 도구로 생명을 드려지기까지 사용되어지는 것을 입술로 잘 말하였지만 진정한 생명을 드리기까지 나의 도구가 되었는지 네 자신을 다시 한번 돌아보아라! 하나님이 원하시며 바라시는 일들이 다 주께 있다고 고백하였지만 진정 주님께만 의지하며 주께 있다고 고백한 그 고백이 진정한 진실한 네 고백이 될 수 있느냐?

 

 ※ 위 묵시의 해설 - 서로 마음이 맞는다 고백하며 재혼을 하였으나 각자 자기가 묶였다고 생각하는 부부, 재혼을 하였으나 서로 내 것이라며 다투는 부부, 재혼을 하였으나 나만이 힘들어 못살겠다는 부부 등 우리 주변 신자들의 그러한 문제들을 들으면서 먼저 그의 나라와 의를 구하라는 제목과 함께 '하늘의 뜻을 이루기 위해 피토하며 애통해 보았느냐' 질문하신다. 하늘의 사명을 감당하기 위해 자기를 희생하는 노력도 하지 않으면서 자격도 갖추지 못했으면서 나는 하나님의 자녀이며 하나님의 사역을 하니 나의 의무를 하지 않아도 된다고 자기과오를 합리화하는 자들을 책망하신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묵시받은날
444 2007-2003 저 높은 곳을 향한 행진 2005-11-13 
443 2007-2003 그 신문을 소홀히 하지말라 2005-11-09 
442 2007-2003 6자회담 무산 2005-11-09 
441 2007-2003 하늘과 땅의 범죄자를 벌하리라 2005-11-09 
440 2007-2003 ★ 공산주의를 외치면 망하는 징조이다 2005-11-06 
» 2007-2003 피를 토하며 애통해 보았느냐? 2005-11-03 
438 2007-2003 ★ 믿음의 실상과 허상 2005-11-03 
437 2002-1999 사명을 피하려 할 때 고난이 있다 2001-09-18 
436 2007-2003 내 문제보다 그의 나라를 먼저 구하라 2005-11-03 
435 2007-2003 김정일 그 자를 멸절시키리라 2005-11-03 
434 2007-2003 '666'을 왜곡하지 말라 2005-11-02 
433 2007-2003 대한민국의 영적 회복과 통일 2005-10-30 
432 2007-2003 가계의 유전에 묶이지 말라 2005-10-26 
431 2007-2003 듣고 바꾸지 않으면 채찍이 있느니라 2005-10-17 
430 2007-2003 말로만 희생하는 자들아! 2005-10-17 
429 2007-2003 ★ 이 땅에 공산주의 세력이 생겨난 이유 2005-10-17 
428 2007-2003 자기의 과오를 하나님 탓으로 돌리는 자들아! 2005-10-17 
427 2007-2003 북에 꼬붕노릇이나 하는 빙신들! 2005-10-15 
426 2007-2003 * 하늘의 신비한 계산법 2005-10-05 
425 2007-2003 * 네 고정관념을 버리고 새 인격을 갖추라 2005-10-02 

대전 유성구 덕명동 191-6   Tel : 010-4611-1608   E-mail : micah60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