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가힐링센터에 오신 여러분 환영합니다.

묵시, 계시
묵시, 계시 2010년 부터 2008년도 부터 2009년도 까지 2003년도 부터 2007년도 까지 1999년도 부터 2002년도 까지
예언가의행로
미가힐링센터  >  묵시, 계시  >  묵시, 계시
묵시받은날 : 2004-01-05 
시          간 : 00:00 
장          소 : 여수시 화장동 
음          성 : 음성화일을 준비중입니다.

This is Korean prophetess O S Kim's message about Meeting.

The Lord's divine voice has come to Kim's lip as follows at Jan 5, 2004.

 

2004.01.05 00:00 여수

 

 - 큰 역사를 이루었다

주님의 이름으로 예수의 이름으로 하나님이 원하시며 바라시며 계획하신 하나님의 큰 뜻이 주 예수 이름으로 하나님이 계획하신 하나님의 큰 뜻이 이 땅위에 이미 이루었거늘 무엇을 염려하며 근심하느냐? 한가지 한가지 질서정연하게 다 이루었거늘 주께서 친히 말씀하시기를 준비된 한 가지 한 과정을 통과케 다 하였거늘 무엇을 염려하며 근심하느냐? 천지가 개벽하는 역사는 역사를 천지가 개벽하는 역사를 이루어 이루었거늘 ... 끝났다 끝났다 끝났다 ...

 

이 나라에 향한 뜻을 이루게 하여주시니 참으로 감사합니다. 주님께서 친히 간섭하여 주셔서 ...

 

♬ 할렐루야 주님 앞에 나의 생애 맡기며 주의 뜻을 행하며 내가 지고 가는 짐은 어떤 것도 무겁다 누구에게 말하랴 이 세상에 지고 가는 십자가의 그 도를 어느 누가 받으랴 세상에서 버림 받고 주님만이 나에게 구세주가 되었네 하나님의 사랑으로 이 천지를 개벽해 주의 뜻을 이뤘네 하나님의 말씀으로 이 나라의 계획을 하나하나 이뤘네 세상에 눈으로 보여질 때 아무것도 보이지 않는 것이 하나님의 이름으로 이 세상에 모든 것 변하고 변했네 하나님의 살아계심 만백성이 알았고 온 국민이 깨달아 하나님의 살아계심 온 세상의 백성들 나도 너도 알았네 ♬

 

 -내가 너를 보내노라

앞으로 세상을 움직일 통치자 그 자 그 아들을 통하여 하나님께서 하시고자 하는 뜻이 분명히 있느니라. 나의 딸은 두려워하지 말라. 그때그때마다 입술을 주관하여 주리니 꼭 필요한 말씀을 필요한 대화를 나누게 하리라. 내가 너를 그곳에 보내나니 주님의 이름으로 반드시 모든 마음 마음을 움직여 주어서 이 세상을 참으로 하나님이 통치함을 그 인물 그 아들을 분명히 하나님께서 무언가 해야 될 일이 있느니라. 그래서 하나님의 이름으로 때가 이르매 마침 이길 수 있는 그러한 길도 열어 놓았느니라. 이미 주의 뜻 가운데 한가지 한가지 계획한 일이오매 계획에 따라 심히도 주님이 이 땅위에 이루고자 하는 뜻을 사람을 통하여 이룬다고 하셨사오나 이렇게 우리가 미련하고 둔하여 이 땅에 꼭 세워야 될 그러한 통치자가 세워져야 될 터인데 우리가 최선을 다하지 못하여 잘못된 통치자를 세울까 심히도 두려우니 준비하는 과정 과정 속에서 주님이 원하시는 그러한 일들을 반드시 감당하라. 이 땅에 하나님을 믿는 사람들이 참으로 많다고 하지만 참으로 믿는 자나 믿지 않는 자들이 이 나라에 되어지는 모든 과정 하나하나를 보면서 이 땅위에 소망이 있다는 것은 하나님이 살아계셔서 역사하시고 인도하시고 각자 각자에게 주신 하나님의 열정적인 믿음과 참으로 열정적인 사랑을 가지고 하나님을 잘 섬기되 참으로 네 마음을 다하고 성품을 다하고 뜻을 다하여 주님만을 의뢰하는 가정도 개인도 기업도 이 나라도 이 민족도 모든 하나님의 사람들 믿지 않는 자들까지도 하나님의 영광이 참으로 이렇게 소중한 것인가 깨달아 알 수 있는 그러한 계기도 마련되었지만 그 일을 통하여 그 자가 나올 때 진정 하나님의 살아계심과 하나님이 하시는 일과 세상의 또한 아무리 모든 것을 한다 할지라도 우리 하나님의 그 놀라운 역사를 어찌 너희들이 감당할 수 있으랴?

 

 -사람의 마음을 열어주리라

하나님의 역사하심과 살아계심을 증거할 날이 오나니 사랑하는 나의 딸아 끝까지 믿고 감사하며 하나님의 뜻을 알아라. 어떤 모양이라도 주님의 계획하신 그 계획을 반드시 이뤄감에 있어서 한가지 한가지 그때그때마다 절차를 따라 너를 보내나니 나의 딸아 담대히 말을 전하라. 이 땅위에 무엇이 두려울 것이 있으랴. 하나님께서 간섭하시어 그때그때마다 입술을 주관하여 ... 주님께서 머리카락까지도 세신바 되셔서 진정 한걸음 한걸음을 우리 주님이 지금까지 인도하여 주셨지만 앞으로 남은 과정 하나하나를 다 우리 주님이 일일이 간섭하여 주리니, 사람을 만남도 세상의 어떤 만남도 어떤 하나님의 합당한  하나님의 계획 속에 준비된 일꾼들과 준비된 물질을 이 세상에 드러날 때가 되었느니라. 마침내 우리 주 여호와 이레 준비하신 하나님의 인물과 세상의 인물을 겸비하여 하나님의 뜻을 펼칠 날이 곧 오나니, 많은 과정 과정 속에서 준비된 그러한 준비가 하나님께서 더욱 그 계획 속에 주권 속에 모든 것을 준비해 가시오매 사람이 해야 되는 모든 일들을 하나하나 다 준비케 하리니 나의 딸의 그 입술을 우리 주님께서 그때그때마다 성령으로 강권으로 주관하여 주셔서 그 자들의 마음도 그때그때마다 열어주리라.

 

 -하나님의 계획을 인간이 어찌 상상하랴

참으로 이 땅위에 어떤 모양이라도 주님이 하시고자 하는 그런 계획은 더딜지라도 바꿔가는 역사 있다할지라도 반드시 하나님의 계획을 이루어가리라. 그때그때 필요에 따라서 하나님께서는 돈도 영적인 지도자도 물질도 다 보내주리니 이제는 어떤 모양이라도 참으로 주님께서 많은 일꾼으로 채워주리라. 세상에 하나님의 뜻과 섭리가 있어서 지금까지 많은 환난과 고난을 어려움을 주었지만 마지막까지 인내하는 그 인내 속에서 하나님의 그 계획 하나하나 이뤄가는 과정 속에서 참으로 과정도 훈련도 많았지만 이제는 하나님의 그 뜻을 온전히 펼칠 날이 증거로 드러날 날이 곧 오나니 아무리 세상 사람이 다 듣지 못한다 할지라도 하나님의 계획은 일점일획도 변개함이 없이 이뤄지리라. 하나님이 원하시며 바라시는 그러한 계획들이 참으로 어찌 우리 인간이 상상할 수 있으랴. 하나님께서는 인간이 상상하지 못하는 일을 할 수 있는 것이 하나님이 하시는 일이 아니겠는가? 참으로 나의 딸아 두려워하지 말며 어느 곳에 가든지 주님께서 원하시며 그때그때마다 마음도 생각도 주관하여 주리라. 그 마음 마음도 움직여 주리니 담대히 전하라 담대히 전하라 만나라. 주저하지 말라 만나라. 만나는 길도 우리 주님이 하시고자 하면 닫을 자가 없으며 열 자가 없다고 하셨사온데 우리 주님의 이름으로 열리는 역사가 == 있으리라.

 

  ※ 위 묵시의 해설 - 배후에서 성령이 인도하시대로 필요한 인물을 만나라 하신다. 이미 마음을 열어 놓았다 하신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묵시받은날
129 2007-2003 복 받은 자, 저주받은 자 2004-01-06 
128 2007-2003 대박이 터졌다 2004-01-06 
» 2007-2003 내가 너를 보내노라 2004-01-05 
126 2007-2003 더 이상 못해먹겠다 2003-12-31 
125 2007-2003 그 치유센터 사역을 도우라 2003-12-29 
124 2007-2003 ★ 지성과 영성이 뛰어난 민족 2003-12-22 
123 2007-2003 망신을 당한 것같으나 크게 쓰리라 2003-12-19 
122 2007-2003 예언자의 길 2003-12-17 
121 2007-2003 그 아들의 심정 2003-12-17 
120 2007-2003 눈가리고 아웅하니 하늘이 두렵지 않으냐? 2003-12-17 
119 2007-2003 자기희생을 통한 종교개혁 2003-12-16 
118 2007-2003 믿음의 지도자 부시를 도우신다 2003-12-15 
117 2007-2003 쉽게 던져버린 말 때문에 2003-12-15 
116 2007-2003 10억? 그것은 피라미야! 2003-12-13 
115 2007-2003 뻔뻔한 대통령과 정치인들 2003-12-11 
114 2007-2003 추악한 정치판 2003-12-09 
113 2007-2003 ★ 장세동을 쓰시려 했던 이유를 아느냐? 2003-12-09 
112 2007-2003 스타와 엑스트라 2003-12-07 
111 2007-2003 순례중 보여주신 두가지 환상 2003-12-03 
110 2007-2003 곳곳마다 다니며 만나라 2003-11-30 

대전 유성구 덕명동 191-6   Tel : 010-4611-1608   E-mail : micah60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