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가힐링센터에 오신 여러분 환영합니다.

묵시, 계시
묵시, 계시 2010년 부터 2008년도 부터 2009년도 까지 2003년도 부터 2007년도 까지 1999년도 부터 2002년도 까지
예언가의행로
미가힐링센터  >  묵시, 계시  >  묵시, 계시
묵시받은날 : 2003-11-09 
시          간 : 21:40 
장          소 : 여수시 화장동 
음          성 : 음성화일을 준비중입니다.

This is Korean prophetess O S Kim's message about Strange Money.

The Lord's divine voice has come to Kim's lip as follows at Nov 9, 2003.

 

2003.11.09 21:40 여수

 

 -기업에서만 받은 것이 아니다

어찌된 일입니까? 기업에서만 받은 것이 아닙니까? 상관없는 물질을 왜 한국까지 간여하여 왜 이러한 일을 일으켜야하는 것입니까?

이것은 단순히 정치의 부정부패만 척결하는 것이 아닌 너무나 무서운 싸움까지 가느니라.

 

무슨 싸움인가요?

민주주의와 공산주의를 가장하여 우리 한국의 기업의 물질만이 받아서 한 것이 아니라 ...

 

무슨 뜻입니까? 왜 이러한 현상이 일어나야 합니까? 왜 그렇게 해야 될 이유가 어디에 있습니까?

우리 한국과 미국과 ....

 

이것은 도저히 이해가 안되는 일입니다. 무슨 이유로 그런 일을? 공산주의도 간첩도 아닌 사람들이 왜 우리나라에 이런 혼란을 주면서 물질을 다- 대는 것이 무슨 이유입니까? 무슨 상관입니까? 이해가 안됩니다.

 

♬ 우리 주님이 우리 하나님 이 나라를 사랑하신다 ♬

 

아무리 하나님께서 우리 대한민국을 사랑하신다고 했지만 지금... 아버지 이해가 안됩니다

 

(기도후 나눈 대화)

-물질을 받은 것이 믿음하고 연결된 물질을 받은 것을 가지고 모든 젊은이들이 시위를 하고 그런게 다 그런 물질이래요. 비자금은 둘째이고 ... 우리는 믿음으로 하나님을 섬기지만... 지금 밝히는 것은 비자금보다 더 무서운 물질이래요. 이상한 재단에서 받는 물질이 굉장히 많아서 지금까지 그것 가지고 한거래요. 이상한 것을 너무 많이 보여서 말하기도 무서워요. 믿음하고 연관된 물질인데 우리의 믿음과 다른 반대적인 믿음, 예수를 빙자한 믿음들이 있잖아요? 그런데서 돈을 대주는데 대통령이 아니라 그일을 주장하는 사람이 또 있다고 해요. 이번에 들어온 집단이 그런 파당이래요. 이북이 아니라 그런 집단이 또 있대요. -


 ※ 위 묵시의 해설 - 김원장이 알고 있는 생각의 폭으로는 이해할 수 없기에 말할 수 없고 무섭고 두려운 내용의 환상을 본 것이다. 한국을 제 2이스라엘로 세워 예수의 사상을 전하는 믿음의 선진국가로 세우시는 하나님의 계획을 방해하려는 영적 세력과 그러한 목적을 위해 일하는 재단들이 있다는 것이다. 이것은 오늘날 미국을 주도하는 믿음의 세력에 맞서 9.11 테러를 일으키며 캘리포니아 산불을 일으키는 악마적인 세력을 보면 어렴풋이 이해할 수 있는 내용이다. 여기에 대하여는 자세한 내용은 알 수 없고 우리는 오직 전능하신 분이 계시해주시는 내용만을 전할 수 있을 뿐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묵시받은날
109 2007-2003 분열되는 여당 단합되는 한나라당 2003-11-29 
108 2007-2003 반미를 조종하는 배후세력 2003-11-29 
107 2007-2003 어른답게 물러나라 2003-11-27 
106 2007-2003 세상을 뒤엎는 음성 2003-11-27 
105 2007-2003 더 크게 쓰시기 위함이라 2003-11-25 
104 2007-2003 내가 쓰기로 준비한 민족이라 2003-11-25 
103 2007-2003 일꾼들을 만나는 발길 2003-11-22 
102 2007-2003 준비된 인물을 만나리라 2003-11-15 
101 2007-2003 재물과 하나님 2003-11-12 
100 2007-2003 권력이 국무총리에게 2003-11-14 
99 2007-2003 최고의 선진국으로 2003-11-13 
98 2007-2003 이라크 테러와 석유 2003-11-13 
97 2007-2003 거미줄처럼 얽힌 부패고리 2003-11-11 
96 2007-2003 ★ 우방을 희롱하는 지도자 2003-11-11 
95 2007-2003 소신대로 하도록 맡기라 2003-11-10 
» 2007-2003 이상한 재단의 돈 2003-11-09 
93 2007-2003 소통하는 인물 2003-11-05 
92 2007-2003 노정권의 분열 불신 2003-11-04 
91 2007-2003 세상을 바꾸는 하늘의 군사 2003-11-02 
90 2007-2003 어른답지 못한 지도자 2003-11-01 

대전 유성구 덕명동 191-6   Tel : 010-4611-1608   E-mail : micah60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