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가힐링센터에 오신 여러분 환영합니다.

묵시, 계시
묵시, 계시 2010년 부터 2008년도 부터 2009년도 까지 2003년도 부터 2007년도 까지 1999년도 부터 2002년도 까지
예언가의행로
미가힐링센터  >  묵시, 계시  >  묵시, 계시
묵시받은날 : 2003-11-01 
시          간 : 17:55 
장          소 : 여수시 신기동 
음          성 : 음성화일을 준비중입니다.

This is Korean prophetess O S Kim's message about the Reason of California Fire.

The Lord's divine voice came to Kim's lip as follows at Nov 1, 2003.

 

San francisco! San francisco!

Do you know the reason of fearful fire? Do you remember the divine book which was sent to you at Feb 2002. Vol ④ of Micah608 series has the long subtitle 'Seize the terrorist who shook the world, and make a great man for the new age'.

The California fire is the same kind of 9.11 Terror in order to destroy Bush administration. The terrorist is close to you. Why have you missed the important Micah608 message? The internal war will arise continually, but I will keep and prevent you from your enemy. 

The best way dealing with the problem is to do the Lord's will. The main purpose of this troubles is to reform the religion. The Lord will reveal the highly confidential spy near you at proper time. Only the Lord standing in your side can do it.

Dear Mr. President!

I can't fully translate all the message. Please refer following Korean message.

May God bless you and America!

Your sincerely

Receiver O S Kim, Recorder S J Lee

 

2003.11.01 17:55 여수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

샌프란시스코(San Francisco) 샌프란시스코 ... (방언)

 

-악마와 같은 테러범의 소행이다

현재 참으로 ... 참으로 꺼지지 않는 산불을 내게 된 이유를 아느냐? 온 세상을 세계를 떠들썩하게 한 테러범을 잡아서 이 세상에 드러내어 참으로 한국처럼 똑같은 그러한 인물을 만들고자 하는 계획 속에 원인 모를 그러한 산불을 이미 하나님께서 알려준 것처럼, 하나님이 주시는 기도 속에서 보여준 것처럼 지금 끝없이 테러로 가장하여 부시정권을 넘어뜨리려는 그런 무서운 전쟁이 계속 계속 일어나는 것을, 참으로 먼데 있는 테러가 아니라 제일 가까이에서 부시정권을 무너뜨리려고 하는 악마와 같은 테러범이 있다는 것을, 그렇게 우리 하나님께서 참으로 많은 것을 전했고 가르쳐주었지만, 그 일을 무심코 생각하는 참으로 어리석은 현 정권이 참으로 어찌할 바 몰라 당혹스러워하지만 앞으로 그러한 전쟁은 그러한 무서운 일은 계속 일어나리라!

 

 -부시 정권은 무너지지 않는다

하지만 절대로 부시정권이 무너지지 아니하리라! 하나님께서 참으로 한국과 미국과 맥(脈)이 같은, 모양과 방법과 일어나는 일들은 틀리지만 어느 나라든지 참으로 정치권력에 대한 치열한 싸움은 참으로 많이 있는 일이긴 하지만, 미국에는 특이한 참으로 유태인과 믿음의 ... 유대인! 참으로 하나님의 그 싸움이 참으로 하나님의 신인 척 가장하며 참으로 너무나도 무서운 종파싸움이 너무나 크게 치열하게 벌어지고 있는 너무나 무서운 종교적인 싸움인 것을 알고 있지만 어찌 그것을 잡을 수 있으랴! 하지만 강하게 강력하게 현 부시 대통령이 그 일을 감당하고 자기의 생명 다하기까지 하나님의 이름으로 하는 책임자로 세워주셨기에 그래도 오늘에 그만큼 모든 것이 바르게 잡혀가며 참으로 무서운 전쟁과 무서운 테러가 일어나지만, 강력하게 자기의 중심대로 방침대로 모든 것을 이끌어가지만, 참으로 사방에서 테러를 일으키는 일들을 막을 수 있는 방법은 아무리 인간이 하려고 하지만, 하나님께서 보호하여 주시지 아니하고 하나님의 뜻대로 행하지 아니하고는 절대로 막을 수 없는 일들이 계속 일어나고 있지만, 마지막에 진정 하나님께서 하나님 편이 되어주셔서 모든 일을 참으로 하나님 편에서 일할 때 그 모든 일을 간섭하여주시매, 오늘에 그래도 참으로 죽을 수밖에 없는 일들을 그때그때마다 간섭하여주셔서, 참으로 그때그때마다 건져주시고, 그때그때마다 그래도 생명을 연장시켜주시고, 피할 수 있는 길을 주셔서 하나님께서는 그 아들 그 책임자를 통하여 참으로 미국과 한국이 같은 일들을 이끌어나갈 수 있는 기회로 만들어주시마 약속하셨고, 맥이 같은 맥을 갖고 있지만,

 

 -이러한 진로는 정치개혁과 종교개혁을 이루기 위함이다

그러한 모양으로 이끌어가고 있지만, 하나님께서 왜 그러한 진로(進路)를 놓으셨는지는 이미 알고 있듯이, 한국과 미국과는 동등한 종교개혁(宗敎改革)이라는 일을 참으로 믿음 안에서 모든 것을 개혁하기 위함인 줄 알지만, 참으로 한국에 일어나는 일들과 미국에 일어나는 일들은 방법과 종류는 틀리지만, 같은 맥을 가지고 같이 개혁(改革)해가는 상황에 있느니라. 참으로 미국에 처한 상황은 너무나도 치열한 정치적인 싸움도 있지만, 더 종파적인 종교적인 치열한 싸움으로 말미암아 참으로 자기들 유태인이 정권을 잡으려고 너무나도 현 정권을 무너뜨리려고 하는 무서운 싸움을 우리 주님이 막아주지 아니하고 간섭하지 아니하면 벌써 부시정권이 무너졌을 터이지만, 그래도 하나님의 뜻대로 행하기에, 하나님의 뜻대로 인도하심을 받기에, 하나님이 일일이 간섭하심과 인도하심을 받기에 오늘에 그러한 일이 일어나도 참으로  은혜롭게 해결하여 가고 있지만 참으로 계속적으로 일어나는 이러한 무서운 일들을 어찌 막을 것인가?

 

-테러범의 정체를 드러내리라

참으로 믿음으로 구하지 아니하고 아무리 현 정부 한사람이 그 일을 할 수 있는 일도 아니요, 제일 가까이에 첩자(諜者)들이 있다는 것은 참으로 자기를 제일 괴롭히는 일이기는 하지만, 자기편인 것처럼 가장하여 너무나 무서운 테러를 벌이는 일을 벌리고 있음을 참으로 알지만, 알지만 그냥 봐주고 있는 것 같지만, 때가 이르매 반드시 정체(正體)를 드러낼 때가 오나니, 그러기 위해서는 참으로 하나님께서 인도하시지 아니하고 간섭하지 아니하면 절대로 모든 일을 감당할 수 없나니...

 

(시49:20) 존귀에 처하나 닫지 못하는 사람은 멸망하는 짐승 같도다

(계16:9) 사람들이 크게 태움에 태워진지라 이 재앙들을 행하는 권세를 가지신 하나님의 이름을 훼방하며 또 회개하여 영광을 주께 돌리지 아니하더라

 

 ※ 위 묵시의 해설 - 미국 캘리포니아 산불의 원인이 테러범의 방화에 비롯되었다고 하면 결코 용서받지 못할 악마와 같은 범죄이다. 오늘날 미국인들이 하나님을 잊고 사는 시대가 되었기에 미국인들의 마음을 돌이키기 위해서는 천재에 가까운 재앙을 맞게 하지만 그것은 미국정치의 권력투쟁과 음모에 의한 교묘한 범죄라 하신다.

2001년 5월에 출간한 미가608 제1권의 제목은 '이 나라의 제일 큰 도둑을 잡아서 새 시대의 새 인물을 만들자'이며, 2002년 1월 출간한 미가608 제4권의 제목은 '온 세상을 떠들썩하게 한 테러범을 잡아서 새 시대의 새 인물을 만들자'이다. 한국과 미국을 향한 이러한 모순된 제목 속에 숨겨진 뜻을 귀 있는 자는 들을 것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묵시받은날
89 2007-2003 이라크 파병 2003-11-01 
» 2007-2003 미국 산불 2003-11-01 
87 2007-2003 새 나라의 비젼 2003-10-28 
86 2007-2003 "모두 내 곁을 떠났어요" 2003-10-26 
85 2007-2003 이러한 예배를 드리게 하소서! 2003-10-26 
84 2007-2003 이러한 개혁이 일어나게 하소서 2003-10-24 
83 2007-2003 돈을 더 많이 받은 자가 큰소리치는구나 2003-10-24 
82 2007-2003 ★ 성령의 시대가 되지 않고는 2003-10-22 
81 2007-2003 애국투사들을 만나게 하리라 2003-10-22 
80 2007-2003 농성학교를 이기는 기적 2003-10-21 
79 2007-2003 ★ 신앙과 국가흥망 2003-10-18 
78 2007-2003 * 용서 2003-10-18 
77 2007-2003 ★ 너희가 만나야 할 인물들이 준비되어 있다 2003-10-18 
76 2007-2003 회개하고 새로운 나라가 되었어요 2003-10-18 
75 2007-2003 의리의 인물 2003-10-18 
74 2007-2003 뇌물의 규모 2003-10-15 
73 2007-2003 ★ 나라의 큰 주제에는 무관심하구나 2003-10-14 
72 2007-2003 물러나야 혼란을 막는다 2003-10-13 
71 2007-2003 아직도 의심하느냐? 2003-10-13 
70 2007-2003 자질 부족 책임자의 좌절 2003-10-10 

대전 유성구 덕명동 191-6   Tel : 010-4611-1608   E-mail : micah60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