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가힐링센터 / 걸어온 이야기

걸어온이야기
걸어온 이야기
걸어온 이야기
미가힐링센터  >  걸어온 이야기  >  걸어온 이야기

2007

 

1/1

예배후 영동 심천 기도원

1/2

김주. 부부 내방

1/6

 04:00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13867 (바른 사상없이 경제가 잘되겠느냐)

만리포 파도리 눈보라에 서산 해미 ic에서 차가 한바퀴 돌았으나 충돌 직전에 멈춤,

1/13

10:00 국비협 회의, 우면동에서 기도

1/15

12:30 김종. 선생 만나 식사 대화

17:00 이승만 사업회  

1/16

국비협 기자회견 '대북지원 국민투표에 붙여라'

1/8

. 치아 3개발치

1/18

국비협 서명운동 고민,

악질적 채권자들에 정당 방위

1/19

남북회담 책임자 만나 식사

1/20

12:00 박순. 백승. 최인. 김상. 아이스시에서 만나 토요회 기약

1/21 주일

 12:15 김주처제 역사하시다.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13867 (정의가 있는 평화)

오후에 순천 애국강연 참석

1/22

동아일보 광고비 700 국비협에 

1/27

14:00 이대. 자녀결혼 압구정성당, 친구들 만남, 선관위 김장관과 귀가하며 선거부정관련 대화

18:00 탈북난민 1만명 기념대회 성황리에 감사예배, '여호와께서 포로를 돌리실 때에 우리는 울었도다'는 김회장 연설에 눈시울이 뜨거워지다

1/30

 06:00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13882 (또 다시 어리석은 지도자를 세우면)

2/1

자유지식인 선언 18:00 - 21:00 조갑. 주제발표

2/2

김주. 부부 내방, 김창. 내방, 주집사 부부, 김부장 모두 내방

2/3

06:00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13889 (악을 두려워하지 않는 인물을 세우라)

17:00 '순간 네 머리를 돌려버리면 쓸모없는 자니라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13893 (사명을 감당하지 못하는 죄)

2/4 주일 예배

06:00 트로이 영화관람 - 영웅들의 이야기, 사랑 증오 전쟁 평화 명예 치욕 호머 '일리아드'

2/5

쇼생크 탈출 영화 - 실화를 배경으로 영화화 했다니 놀랍다. 

2/6

17:00 권박사 내방 역사 '의사아닌 길을 놓았다

2/7

 00:10 '포용하라'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13897 (정치인의 책략이 부족한 인물에게)

2/8

 01:10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13901 (설마 하더니 당하고 마는구나)

2/9

12:40 6자회담 '결렬'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13905 (남한은 우리 손안에 있소)

2/11 주일

06:00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13909 (테러 집단에 굴복하는 나라)

2/13

 6자회담 반대 국비협 기자회견 예정

2/15

17:00 가족을 만나 무주에서 석식

2/16

16:00 무주 초보코스에서 곤두박질

2/17

20:00 쟌다르크의 역사이다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13914

2/19

6:00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13918 (북에서 심어놓은 앞잡이들)

2/20 

새벽에 두통이 동반하여 눈이 시리고 열이나 병원에서 고협압 수치 100-170 

2/22

두통과 불면으로 몹시 힘들어 3:00 일어나 주변을 돌며 기도했으나 허사

 그간 며칠동안 고혈압과 두통으로  금강의원에서 진찰 평시 혈압 170, 투약후 147-90 계속 투약주문

2/23

 아내 명예퇴직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142 2007-07,08 테러사상의 무서움을 모른다 2014-12-29 isaiah
141 2007-05,06 신비한 인물 임청근박사 2014-12-19 isaiah
140 2007-03,04 너희가 예수님의 고난을 아느냐 2014-12-10 isaiah
» 2007-01.02 정의가 있는 평화 2014-12-09 isaiah
138 2006-11,12 심령이 어두운 자들아 2014-12-06 isaiah
137 2006-10 국비협 창설, 방미 애국활동 imagefile 2014-12-05 isaiah
136 2006-09 중국 심양 방문 2014-12-04 isaiah
135 2006-07,08 릭 웨렌 목사를 통한 경고 2014-12-03 isaiah
134 2006-05.06 애국강연 2014-12-02 isaiah
133 2006-03,04 혼미한 세상을 밝히는 메시지 2014-12-02 isaiah
132 2006-02 여러 인물의 상담 2014-12-01 isaiah
131 2006-01 제2이스라엘로 세우심을 전하라 2014-12-01 isaiah
130 2005-12 불행에 처한 이들을 위해 기도하라 2014-11-30 isaiah
129 2005-11 나라 위해 애통해 보았느냐 2014-11-24 isaiah
128 2005-10 입으로만 희생하는 자들아 2014-11-23 isaiah
127 2005-09 북한구원 휴스턴기도회, 예언자 릭 조이너 초청 방문 imagefile 2014-11-13 isaiah
126 2005-08 릭 조이너 목사, 필자에게 "당신은 중보자의 영을 받은 사람" imagefile 2014-11-11 isaiah
125 2005-07 북한인권 워싱턴회의 imagefile 2014-11-03 isaiah
124 2005-06 요란한 사이렌소리 (평양) 2014-10-20 isaiah
123 2005-05 옥천으로 센터 이전, "네 청빈사상을 고집말라" 2014-10-06 isaiah

대전 유성구 구즉로 67   Tel : 042-934-0608, 010-4611-1608   E-mail : micah60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