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가힐링센터 / 걸어온 이야기

걸어온이야기
걸어온 이야기
걸어온 이야기
미가힐링센터  >  걸어온 이야기  >  걸어온 이야기

7/1

왜 이렇게까지 돈 때문에 어려움을 안고 사역해야 하는가

7/2

 김헌, 이순.과 김. 넷이서 지리산 인월 뱀사골에 가다. 원장님 부르는 소리를 듣고 보니 우연히 원장님을 알아보는 사람을 만나다. 기도를 부탁하여 안수

7/5

월드컵 프랑스 이태리 결승에서 승부차기로 5:3 이태리 승리. 지단 폭행 퇴장

경기중 북한 미사일 발사 속보 새벽 6발 오후 5:30 1발 발사

7/6

최권사 장녀와 왕림

7/7

오전에 잠시 졸다가 꿈, <식사를 하다가 번데기 매미등의 요리가 살아나서 징그러웠다>, 무슨 뜻일까 생각하고 김.에게 말하니, '밥은 영의 양식을 상징하는데 그중에 사람들에게 혐오감을 주는 말이 들어가지 않도록 유념하라는 뜻이라 하여, 다시 칼럼을 검토하여 문제될만한 단어를 발견하고 수정,

7/9 

급속히 악화되어 소천한 환자 문상 함양에 다녀오다. 얼마전 내방했을 때에 김.이 주변 가족에게 죽음을 준비하시라 하고 있을 때에 "나는 반드시 살아날 것을 확신합니다" 자신했던 인물

7/10

폭우가 쏟아짐

23:00 애국노년들을 위한 기도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13695 (애국 노년들이 있었기에)

7/13

미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새들백교회 담임목사이며 '목적이 이끄는 삶'(Purpose driven life) 책의 저자  

현재에도 낡은 트럭을 타고다니며 사례비를 전액 교회에 헌금하는 분으로 알려져있다. 

릭 워렌(Rick Warren) 목사 내한 집회, '축복을 나를 위해 쓰지말자' '축복의 통로로 대한민국을 계획하셨으나 응답 없으면 거두어 가신다'

14:10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13699 (우리 북과 협력않으면 폭로하겠소)

7/14

릭 워렌 목사 목회자 집회에서 교회부흥 강의,

7/15

9:30 한국 목자들을 정화시키기 위해 워렌 목사를 보내주셨다 역사하심, <하나님의 목적을 위해 자기를 희생시키라>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13703 (웨렌 목사를 보내신 뜻)


아내가 울며 전화, 언제까지 이대로 살아야 하나요, 성령님이 알게해 주소서!

7/16 주일

16:10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13708 (미사일발사후 김정일의 행각)

금강을 가득 메운 무서운 폭우, 북제재 안보리 통과

7/22

지난밤 치통이 계속되어 잠못이룸

7/25

김. 차녀 여아 순산 감사

7/31

은혜받은 분들께 포도 선물 


2006년 8월 

8/2

장용산 냇가에서 피서

8/11

김천 파크호텔 김회장 부부와 회동

8/12

직지사 오각정에서 진지한 대화 

8/13 주일

전도서 8'악인은 잘되지 못하며 그날이 그림자와 같으리니 이는 하나님 앞에 경외하지 아니함이라' 김회장이 메시지

식후 우리는 민주지산에 등산하여 별을 세다.

8/15

17:00 경주 집회를 마치고 돌아온 김회장 부부와 모여 대화 기도

8/23

13:40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13717 (바다이야기의 비밀)

8/27

7:40 '국민 각자의 탓이다' 역사하심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13721 (악의 세력을 방관하는 국민들)

8/28

5:15 . 고집사부부 100대기업 초청 홍콩행 (나는 불참)

8/30

홍콩 공원 벤취에 앉았다가 김.이 갑자기 쓰러져 기도에 들어가 소리내어 방언 역사하자 경찰이 다가와 "여기서 이러시면 안됩니다" 하여 동행자들이 난처했다고 한다. 2000년 어느날 광화문 벤취에서, 2001년 미얀마 양곤 호숫가 벤취에서 벌어진 일을 기억하며 웃다 

8/31

홍콩에서 귀국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142 2007-07,08 테러사상의 무서움을 모른다 2014-12-29 isaiah
141 2007-05,06 신비한 인물 임청근박사 2014-12-19 isaiah
140 2007-03,04 너희가 예수님의 고난을 아느냐 2014-12-10 isaiah
139 2007-01.02 정의가 있는 평화 2014-12-09 isaiah
138 2006-11,12 심령이 어두운 자들아 2014-12-06 isaiah
137 2006-10 국비협 창설, 방미 애국활동 2014-12-05 isaiah
136 2006-09 중국 심양 방문 2014-12-04 isaiah
» 2006-07,08 릭 웨렌 목사를 통한 경고 2014-12-03 isaiah
134 2006-05.06 애국강연 2014-12-02 isaiah
133 2006-03,04 혼미한 세상을 밝히는 메시지 2014-12-02 isaiah
132 2006-02 여러 인물의 상담 2014-12-01 isaiah
131 2006-01 제2이스라엘로 세우심을 전하라 2014-12-01 isaiah
130 2005-12 불행에 처한 이들을 위해 기도하라 2014-11-30 isaiah
129 2005-11 나라 위해 애통해 보았느냐 2014-11-24 isaiah
128 2005-10 입으로만 희생하는 자들아 2014-11-23 isaiah
127 2005-09 북한구원 휴스턴기도회, 예언자 릭 조이너 초청 방문 file 2014-11-13 isaiah
126 2005-08 릭 조이너 목사, 필자에게 "당신은 중보자의 영을 받은 사람" 2014-11-11 isaiah
125 2005-07 북한인권 워싱턴회의 2014-11-03 isaiah
124 2005-06 요란한 사이렌소리 (평양) 2014-10-20 isaiah
123 2005-05 옥천으로 센터 이전, "네 청빈사상을 고집말라" 2014-10-06 isaiah

대전 유성구 구즉로 67   Tel : 042-934-0608, 010-4611-1608   E-mail : micah60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