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가힐링센터에 오신 여러분 환영합니다.

이사야 칼럼
이사야 칼럼 은혜의 메아리
이사야 칼럼
미가힐링센터  >  칼럼  >  이사야 칼럼

미연방법원에서 부정선거 심리를 착수했다는 소식이다. 미가608시리즈 제1권 책 제목은 '이 나라 제일 큰 도둑을 잡아라' 이다. 공산주의 국가들은 원래 선거 사기를 통해 세워진 나라들이니 말할 것도 없고 한국이나 미국이나 선거 도둑으로 정의가 무너졌다. 

아래는 '한눈으로 지켜보시는 분이 어떻게 도둑들을 잡아 가는지 우리가 보게 될 것이라'는 메시지이다.  


<... 한 눈으로 모든 것을 지켜보시는 주 여호와 하나님의 그 말씀을 온전히 믿을 수 있는 그 때가시간과 때는 내가 정하여 놓았나니 사람이 사람이 시간을 때를 정하지 말라. 하나님의 시간과 때는 내가 정하리라정하신 그 시간에 내가 그 많은 것을 이루시고 행하시고 시행하리니 지금은 지켜볼 때이며 지금은 앞으로 어떻게 되어지는 그 과정들이 하루 아침에 되어진 것이 아니라 이미 그 일들을 10년 전 20년 전 30년 전 40년 전 50년 전에 계획(計劃)했던 이러한 일들이 어떻게 전개(展開)되었는지를 두고 보며 미래 50년을 지켜보라 하였지만 미래 100년을 지켜보며 또 과거 100년을 지켜보며 새로운 말씀을 주시며 세계의 50년을 지켜보며 미래를 과거 50년을 생각하며 미래 50년을 지켜보라고 하였지만 이제는 과거 100년과 미래 100년을 우리 주님께서 설정(設定)하시고 그 일을 이루어 가시는 하나님의 그 역사를 보며 세계와 온 세상이 되어지는 것을 보며 우리는 그 때에 이루어질 일도 있고 그 때 그 때에 모든 것이 패()한 것 같지만 패한 그 안에는 어떠한 하나님의 모략(謀略)과 하나님의 모사(謀事)가 숨겨져 있는지를 발견(發見)하게 될 때가 오나니 우리는 모든 것이 지금에 하나님의 법과 세상의 법에서 왔다 갔다 하지만 어떠한 것이 세상의 법이 하나님의 법이 (방언) 모든 것이 도둑질 당한 것 같지만 하나님의 법 아래 모든 것이 이루어지고 있으며 세상의 법을 더욱더 세우는 그 안에 그 무엇을 어찌 우리가 감당할 수 있으랴 하였지만 시간이 가고 해가 가고 날이 감에 어떻게 이 일들이 한 가지 한 가지 전개(展開)되어 가는지를 우리는 보게 될 것이며 그 일들을 어떻게 이 나라가 온 세상이 온 세계가 한눈에 보고 있는 이 일들을 어찌 막을 수 있으랴. ... >

(2021.1.10 10:00 덕명동)


미-연방대법원 심리착수

https://www.youtube.com/watch?v=LuRuY-Z_exM&t=1372s


Trump issues scathing rebuke against Mitch McConnell

2021. 2. 17.

https://www.youtube.com/watch?v=NbEPJ5nX_S0


美 정치권, 'T' 쓰나미 강타! T, 배신자 잡고 대반격 시작!

2021.2.18 

https://www.youtube.com/watch?v=g3XvsN6Anqo


<관련 미가608 메시지>

http://www.micah608.com/xe/?document_srl=367809 (하나님의 모략)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글쓴이
공지 진행중인 거대한 시대적 변화 (요약) 2020-04-27 isaiah
6294 복과 저주의 선택권은 인간에게 있다 (신28) 2021-03-01 isaiah
6293 3.1정신으로 큰 도둑을 잡아내는 국민 2021-02-28 isaiah
6292 검찰청 폐지하자는 모리배들 2021-02-27 isaiah
6291 인생극장 2021-02-25 isaiah
6290 현정권의 원전폐쇄 패악에 분노한다 2021-02-23 isaiah
6289 (협) 좋은문화 화해조정교육원 file 2021-02-21 isaiah
6288 하늘에서 내려온 상표를 내놓으라 Jacob's sheep 2021-02-21 isaiah
» '모두 도둑질당한 것 같지만' 2021-02-18 isaiah
6286 인간에게 답이 없음을 아시고 내신 문제 2021-02-17 isaiah
6285 코로나 치료제 개발 소식 2021-02-15 isaiah
6284 고 김성혜 사모 작곡 '내 평생 걸어온 길' 2021-02-12 isaiah
6283 코로나를 빙자한 압제가 도를 넘었다 2021-02-12 isaiah
6282 '불꺼진 백악관'을 보도하지 않는 언론 2021-02-09 isaiah
6281 최후의 발악 2021-02-07 isaiah
6280 사실상 탈취당한 대한민국 2021-02-07 isaiah
6279 사법부의 치욕 김명수 2021-02-05 isaiah
6278 Don't know when I'll be back again! 2021-02-04 isaiah
6277 야당 '국민의 힘'이 개혁의 장애물 2021-02-03 isaiah
6276 네 모든 행위의 죄가 드러났도다 2021-02-02 isaiah
6275 대놓고 반역하는 배경 2021-02-01 isaiah

대전 유성구 덕명동 191-6   Tel : 010-4611-1608   E-mail : micah608@naver.com